what? vs so what?

달봉이방 2017.03.13 21:27

뭔가를 이룰려고 할때 '목표'가 중요하다는 것은 명백하다. 

스티브 잡스 왈,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들에게 필요한 것은 소프트웨어 개발에 대한 지식이 아니다.

다양한 경험이다.

그리고 경험과 경험을 연결하는 능력이다.'


우리나라의 날고 기는 프로그래머들이 하는 말이란다.

'나는 말만 하면 무엇이든지 만들 수 있다. 

그러나 무엇을 만들지는 모르겠다'


what을 해야 하는지도 모르고 살아가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그러나 what을 안다고 하더라도 

더 중요한 것은 'so what?'에 대한 답변이 있어야 한다.  

그 목표를 달성해서 어떻게 하겠다는 것인가?

사람이 '열정'을 느끼려면, 목표의 의미, 목표의 목적이 있어야 한다. 

'표적 뒤의 표적'을 볼 수 있는 힘이 '열정'을 만들어 낸다.



'달봉이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본격 바리깡 시대 개막  (0) 2017.03.24
씨앗을 기다리며  (0) 2017.03.24
what? vs so what?  (0) 2017.03.13
봄은 오고, 그는 가고(2017.03.10 금)  (0) 2017.03.10
'인고의 착각' 02( 2017.02.19)  (1) 2017.02.19
'인고의 착각' 01( 2017.02.19)  (0) 2017.02.19
Posted by Don I.G. Hwang


티스토리 툴바